분야
분야 전체
크레마클럽 허브

고전 리뷰툰 2 SF편

SF편

키두니스트 | 북바이북(한국출판마케팅연구소) | 2022년 10월 12일 리뷰 총점 10.0 (27건)정보 더 보기/감추기
  •  종이책 리뷰 (16건)
  •  eBook 리뷰 (0건)
  •  종이책 한줄평 (10건)
  •  eBook 한줄평 (1건)
분야
만화 > 드라마
파일정보
PDF(DRM) 117.38MB
지원기기
크레마 PC(윈도우 - 4K 모니터 미지원)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폰 안드로이드패드 전자책단말기(일부 기기 사용 불가) PC(Mac)

카드뉴스로 보는 책

책 소개

고전의 새로운 매력과 재미를 발견하게 해주는 만화 서평집이다. 1권에서 장르 불문 초심자들이 읽기 좋은 고전 문학을 소개했다면, 2권에서는 고전 중에서도 SF 장르만을 모았다. 최초의 SF 소설인 『프랑켄슈타인』부터 현대 SF의 토대를 마련하고 클리셰를 정립한 『타임머신』, 『투명인간』, 『아이, 로봇』 등 작가가 엄선한 SF 명작 10편의 리뷰 만화를 만나볼 수 있다. 소설을 읽지 않은 이들도 즐길 수 있도록 줄거리와 세계관, 특징 등을 상세히 설명하면서도 반전과 결말에 대한 스포일러는 최대한 자제했다. 더욱더 업그레이드된 유머와 ‘드립’까지 함께 즐기며 SF 고전의 매력에 흠뻑 빠져보자.

목차

1. 프랑켄슈타인: 공포라는 베일 속 비유
2. 해저 2만 리: 웅장한 잠수함이 선사하는 지적 모험
3. 지구 속 여행: 깊이, 더 깊이 파고드는 진실한 열정
4. 잃어버린 세계: 과학과 영웅심과 모험의 산물
5. 타임머신: 멸망과 희망을 노래하는 광대한 여행기
6. 투명인간: 소외와 고독과 고통의 이야기
7. 2001 스페이스 오디세이: 거대한 우주, 더 거대한 가능성
8. 유년기의 끝: 그저 인류의 진화를 도우러 왔습니다
9. 아이, 로봇: 위험하고 선의로 가득한 미래
10. ‘파운데이션’ 시리즈: 미래를 바로잡는 거대한 논리 회로
저자 후기

저자 소개 (1명)

저 : 키두니스트
편식하는 독서가. 세계적으로 유명한 고전 문학, 그중에서도 장르 문학 위주로 읽는 습관이 있다. 인터넷 커뮤니티 등에서 40여 권의 책을 만화로 리뷰했으며 누적 조회 수 80만 회를 기록했다. 수입의 상당 부분을 책 사는 데에 쓰고 있으며 언젠가 개인 서재를 갖고픈 꿈이 있다. 현재는 좁은 공간에서 SF와 추리물, 그 외 장르를 어떻게든 분류하고 있다. 영국 여행 중 셜록 홈스 박물관과 해리 포터 스튜디오를 가봤다는 것에 자부심을 느낀다. 편식하는 독서가. 세계적으로 유명한 고전 문학, 그중에서도 장르 문학 위주로 읽는 습관이 있다. 인터넷 커뮤니티 등에서 40여 권의 책을 만화로 리뷰했으며 누적 조회 수 80만 회를 기록했다. 수입의 상당 부분을 책 사는 데에 쓰고 있으며 언젠가 개인 서재를 갖고픈 꿈이 있다. 현재는 좁은 공간에서 SF와 추리물, 그 외 장르를 어떻게든 분류하고 있다. 영국 여행 중 셜록 홈스 박물관과 해리 포터 스튜디오를 가봤다는 것에 자부심을 느낀다.

출판사 리뷰

누적 조회 수 100만 회 이상 기록!
수많은 독자를 고전의 매력에 빠트린 만화 서평집
이번엔 고전 SF편으로 돌아왔다!

고전의 매력을 알리고자 유머를 가미해 작품을 이해하기 쉽게 해설한 리뷰 만화다. 저자가 평소 자주 가는 커뮤니티에서 고전 문학에 관심을 갖고 그것을 주제로 이야기할 기회가 많아졌으면 하는 바람으로 서평 만화를 올리기 시작했는데, 이것이 누적 조회 수 100만 회 이상을 기록하는 등 엄청난 인기를 끌면서 책으로도 출간됐다. 1권에서 장르 불문 초심자들이 읽기 좋은 고전 문학을 소개했다면, 2권에서는 고전 중에서도 작가가 엄선한 SF 명작 10편의 리뷰를 수록했다.

과거 사람들이 상상한 미래는 어떤 모습일까?
현대 SF의 토대를 마련한 고전 SF 명작 10편의 리뷰 수록!

최근 SF 장르가 소설, 드라마, 영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과학적 사실이나 이론이 바탕이 되다 보니 생겨난 지 얼마 안 된 장르라고 생각하기 쉬운데, 사실 SF는 200여 년 전부터 존재했다. 그렇다면 과거 사람들이 상상한 미래는 어떤 모습이었을까? 그 상상 중에는 실제로 이루어진 것도 있고, 과학적으로 실현 불가능하다고 밝혀진 허무맹랑한 것도 있다. 하지만 실현 여부와 상관없이 그 이야기들은 현대 SF의 클리셰를 정립하는 등 토대를 마련했고, 여전히 SF 작품에 지대한 영향을 미치고 있다.

이 책에서는 최초의 SF 소설 『프랑켄슈타인』부터 웅장한 해저 탐험기 『해저 2만 리』, 지구 내부로 탐사를 떠나는 『지구 속 여행』, ‘셜록 홈스’로 유명한 코넌 도일이 쓴 웰메이드 SF 『잃어버린 세계』, 시간 여행 기계가 최초로 등장한 소설 『타임머신』, 투명인간이라는 소재를 최초로 제시한 『투명인간』, SF의 걸작으로 꼽히는 『2001 스페이스 오디세이』, 외계인에 의해 통치되는 지구 이야기 『유년기의 끝』, 로봇 3원칙으로 인해 벌어지는 사건·사고를 다룬 『아이, 로봇』, 아이작 아시모프의 대하 SF 소설 ‘파운데이션’ 시리즈 등 작가가 엄선한 작품 10편의 줄거리와 세계관, 특징 등을 상세히 해설하고, 그것들이 SF에 미친 영향 등을 분석한다.

한편 소설을 읽지 않은 이들도 즐길 수 있도록 반전과 결말에 대한 스포일러는 최대한 자제했다. 또한 한층 업그레이드된 유머와 ‘드립’ 덕분에 고전이 더욱더 친근하고 재미있게 느껴진다. 리뷰가 끝난 뒤에는 독자가 잠시 숨을 고르고 다음 작품으로 넘어갈 수 있도록 각 소설에 대한 짧은 후기나 작가의 생각을 담은 ‘비하인드 스토리’를 수록했다.

작품에 대한 비판적 시선에서도
고전에 대한 애정이 느껴지는 서평집

이 책에서는 고전에 대한 저자의 남다른 팬심이 느껴진다. 간혹 작품과 작가에 대한 비판적 의견이 나오더라도 충분히 공감하고 이해할 만한 내용이다. 또한 단순히 작품 내용만 해설하는 것이 아니라 작품의 탄생 배경, 특징 등 배경지식까지 소개한다. 이러한 작업은 작품과 작가에 대해 끊임없이 궁금해하고 파고들어야만 가능한 일이다. 이 책은 고전에 대한 저자의 엄청난 애정과 관심으로 태어났다. 그러니 감히 믿고 보아도 좋다고 말하고 싶다.

이 책은 만화로 된 고전 서평집으로 성인은 물론이고 어린이와 청소년까지 남녀노소 누구나 쉽고 재미있게 즐길 수 있다. 만화로 되어 있지만, 그 안의 내용은 절대 가볍지 않다. 이 책을 읽다 보면 어느새 해당 고전이 궁금해져 책을 구매하는 자신을 발견하게 될 것이다.

회원 리뷰 (16건)

한줄평 (11건)

0/50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