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야
분야 전체
크레마클럽 허브

당신 옆을 스쳐간 그 소녀의 이름은

제15회 한겨레문학상 수상작

최진영 | 한겨레출판 | 2022년 2월 28일 리뷰 총점 9.1 (39건)정보 더 보기/감추기
  •  종이책 리뷰 (9건)
  •  eBook 리뷰 (2건)
  •  종이책 한줄평 (9건)
  •  eBook 한줄평 (19건)
분야
소설 > 한국소설
파일정보
EPUB(DRM) 26.87MB
지원기기
크레마 PC(윈도우 - 4K 모니터 미지원)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폰 안드로이드패드 전자책단말기(일부 기기 사용 불가) PC(Mac)

당신 옆을 스쳐간 그 소녀의 이름은

책 소개

  •  책의 일부 내용을 미리 읽어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목차

저자 소개 (1명)

저 : 최진영 (崔眞英)
작가 한마디 내 맘속의 A와 당신의 A가 조금은 맞닿아 있길. 긴장을 풀고 당신과 오랫동안 이야기 나누고 싶다. 그렇게 서로의 진심을 알아가고 싶다. 서로의 진심을 모른다면 혹은 오해한다면, 그건 우리가 충분히 대화를 나누지 않았다는 뜻이고, 주눅든 내가 진심을 드러내길 주저했다는 뜻일 테다. 그건 곧 나 역시 당신을 오해했다는 뜻이고. 1981년 눈이 많이 내리던 날 서울에서 태어났다. 낮엔 일하고 밤엔 글 쓰다가 2006년 [실천문학]으로 등단했다. 장편소설 『당신 옆을 스쳐간 그 소녀의 이름은』, 『끝나지 않는 노래』, 『원도』, 『구의 증명』, 『해가 지는 곳으로』, 『이제야 언니에게』, 『내가 되는 꿈』, 『단 한 사람』, 소설집 『팽이』, 『겨울방학』, 『일주일』, 단편소설 『비상문』, 『오로라』가 있다. 앤솔러지 『장래 희망은 함박눈』을 함께 썼다. 박범신, 공지영, 황현산 등 심사위원들의 만장일치로 제15회 한겨레문학상에 당선되었으며, 이상문학상, 만해문학상, 백신애문학상, 신동엽문학상 등을 수상했다. 1981년 눈이 많이 내리던 날 서울에서 태어났다. 낮엔 일하고 밤엔 글 쓰다가 2006년 [실천문학]으로 등단했다. 장편소설 『당신 옆을 스쳐간 그 소녀의 이름은』, 『끝나지 않는 노래』, 『원도』, 『구의 증명』, 『해가 지는 곳으로』, 『이제야 언니에게』, 『내가 되는 꿈』, 『단 한 사람』, 소설집 『팽이』, 『겨울방학』, 『일주일』, 단편소설 『비상문』, 『오로라』가 있다. 앤솔러지 『장래 희망은 함박눈』을 함께 썼다. 박범신, 공지영, 황현산 등 심사위원들의 만장일치로 제15회 한겨레문학상에 당선되었으며, 이상문학상, 만해문학상, 백신애문학상, 신동엽문학상 등을 수상했다.

출판사 리뷰

회원 리뷰 (11건)

한줄평 (28건)

0/50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