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야
분야 전체
크레마클럽 허브

계산된 삶

앤 차녹 저/김창규 | 허블 | 2022년 11월 7일 리뷰 총점 10.0 (4건)정보 더 보기/감추기
  •  종이책 리뷰 (4건)
  •  eBook 리뷰 (0건)
  •  종이책 한줄평 (0건)
  •  eBook 한줄평 (0건)
분야
소설 > SF/판타지
파일정보
EPUB(DRM) 73.88MB
지원기기
크레마 PC(윈도우 - 4K 모니터 미지원)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폰 안드로이드패드 전자책단말기(일부 기기 사용 불가) PC(Mac)

이 상품의 태그

책 소개

목차

상세 이미지

상세 이미지

저자 소개 (2명)

저 : 앤 차녹 (Anne Charnock)
1954년 영국에서 출생했다. 환경 과학과 미술을 전공한 뒤 기자로 일하던 앤 차녹은 〈블레이드 러너〉의 원작 소설인 필립 K. 딕의 『안드로이드는 전기양의 꿈을 꾸는가?』와 가즈오 이시구로의 『나를 보내지마』에 영향을 받아 SF를 쓰기 시작했다. 아프리카, 중동 및 인도 전역을 광범위하게 취재하며 《가디언The Guardian》, 《뉴 사이언티스트New Scientist》, 《인터내셔널 헤럴드 트리뷴International Herald Tribune》 등에 기사를 실었다. 이집트와 수단, 케냐에서는 특파원으로 활동했으며, 현재 런던과 체스터를 오가며 거주하고 있다. ... 1954년 영국에서 출생했다. 환경 과학과 미술을 전공한 뒤 기자로 일하던 앤 차녹은 〈블레이드 러너〉의 원작 소설인 필립 K. 딕의 『안드로이드는 전기양의 꿈을 꾸는가?』와 가즈오 이시구로의 『나를 보내지마』에 영향을 받아 SF를 쓰기 시작했다.

아프리카, 중동 및 인도 전역을 광범위하게 취재하며 《가디언The Guardian》, 《뉴 사이언티스트New Scientist》, 《인터내셔널 헤럴드 트리뷴International Herald Tribune》 등에 기사를 실었다. 이집트와 수단, 케냐에서는 특파원으로 활동했으며, 현재 런던과 체스터를 오가며 거주하고 있다.

앤 차녹은 『계산된 삶』으로 2013년 필립 K. 딕상과 가장 혁신적이고 흥미로운 신인 작가에게 수여하는 키치 골든 텐타클상에 최종 후보로 올랐다. 2018년에는 『시간이 시작되기 전의 꿈들』로 아서 C. 클라크상을 받았다.

저널리즘 이력이 작품 세계에 영향을 미쳐 차별과 혐오에 관심이 많다. 저자의 다른 작품 『브릿지 108』은 『계산된 삶』과 같은 세계관을 공유하는 작품으로, 근미래 기후위기로 황폐화된 유럽을 배경으로 난민의 고통에 대한 공감과 상상력을 SF의 영역으로 확장했다.
역 : 김창규
SF 작가이자 번역가. 동국대학교 전자공학과를 졸업했으며 2005년 「별상」으로 제2회 과학기술창작문예 중편 부문에 당선되며 데뷔했다. 이후 꾸준히 수준 높은 중단편을 계속 발표하며 한국 SF를 대표하는 작가로 성장했다. 2016년 수상작들을 모은 소설집 『우리가 추방된 세계』를 펴냈고, 장편소설 『태왕사신기』가 있다. 옮긴 책으로 『이중 도시』, 『유리감옥』, 『영원의 끝』, 『뉴로맨서』 등 다수가 있다. 2014년 제1회 SF어워드 중단편 부문 대상, 2015년 제2회 SF어워드 중단편 부문 우수상, 2016년 제3회 SF어워드 중단편 부문 대상, 2017년 제4회 SF어워드... SF 작가이자 번역가. 동국대학교 전자공학과를 졸업했으며 2005년 「별상」으로 제2회 과학기술창작문예 중편 부문에 당선되며 데뷔했다. 이후 꾸준히 수준 높은 중단편을 계속 발표하며 한국 SF를 대표하는 작가로 성장했다. 2016년 수상작들을 모은 소설집 『우리가 추방된 세계』를 펴냈고, 장편소설 『태왕사신기』가 있다. 옮긴 책으로 『이중 도시』, 『유리감옥』, 『영원의 끝』, 『뉴로맨서』 등 다수가 있다. 2014년 제1회 SF어워드 중단편 부문 대상, 2015년 제2회 SF어워드 중단편 부문 우수상, 2016년 제3회 SF어워드 중단편 부문 대상, 2017년 제4회 SF어워드 중단편 부문 대상을 받으며, 4회 연속 본상 수상이라는 전무후무한 기록을 남겼다.

출판사 리뷰

회원 리뷰 (4건)

한줄평 (0건)

0/50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