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야
분야 전체
크레마클럽 허브

독살로 읽는 세계사

중세 유럽의 의문사부터 김정남 암살 사건까지, 은밀하고 잔혹한 역사의 뒷골목

엘리너 허먼 저/솝희 | 현대지성 | 2021년 4월 27일 리뷰 총점 9.6 (126건)정보 더 보기/감추기
  •  종이책 리뷰 (33건)
  •  eBook 리뷰 (7건)
  •  종이책 한줄평 (70건)
  •  eBook 한줄평 (16건)
분야
역사 > 세계사
파일정보
EPUB(DRM) 29.55MB
지원기기
크레마 PC(윈도우 - 4K 모니터 미지원)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폰 안드로이드패드 전자책단말기(일부 기기 사용 불가) PC(Mac)

이 상품의 태그

책 소개

  •  책의 일부 내용을 미리 읽어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목차

상세 이미지

상세 이미지

저자 소개 (2명)

저 : 엘리너 허먼 (Eleanor Herman)
무겁고 어려운 주제를 대중의 눈높이에 맞게 풀어내면서도 핵심을 고스란히 전달하는 탁월한 이야기꾼이다. “역사는 무척 매혹적이어서 지루하게 서술할 이유가 없다”라는 호언장담이 허세가 아님을 증명하고 있다. 『다빈치 코드』의 댄 브라운보다 재미있고(워싱턴포스트), 역사광을 흡족하게 할 만큼(퍼블리셔스 위클리) 놀라운 필력을 지녔다. 엘리너 허먼은 미국 메릴랜드주 볼티모어에서 태어났다. 타우슨 대학교에서 언론학을 전공한 뒤 유럽으로 건너가 여러 언어를 공부하고 독일의 묀히 출판사에서 편집자로 일했다. 내셔널지오그래픽, 히스토리, 아메리칸 히어로즈의 방송프로그램에 출연해서 여러 역사 ... 무겁고 어려운 주제를 대중의 눈높이에 맞게 풀어내면서도 핵심을 고스란히 전달하는 탁월한 이야기꾼이다. “역사는 무척 매혹적이어서 지루하게 서술할 이유가 없다”라는 호언장담이 허세가 아님을 증명하고 있다. 『다빈치 코드』의 댄 브라운보다 재미있고(워싱턴포스트), 역사광을 흡족하게 할 만큼(퍼블리셔스 위클리) 놀라운 필력을 지녔다.
엘리너 허먼은 미국 메릴랜드주 볼티모어에서 태어났다. 타우슨 대학교에서 언론학을 전공한 뒤 유럽으로 건너가 여러 언어를 공부하고 독일의 묀히 출판사에서 편집자로 일했다. 내셔널지오그래픽, 히스토리, 아메리칸 히어로즈의 방송프로그램에 출연해서 여러 역사 문제를 다루었으며 영화 《에이리언 팩터》, 《나이트비스트》에 조연 배우로 참여한 경력도 있다.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인 『침실 권력』을 비롯해 Mistress of the Vatican, Sex with Presidents 등 독특하고 흥미진진하면서도 내용까지 알찬 대중 역사서를 썼다.
현재 미국 버지니아주 매클레인에서 남편과 함께 점잖은 고양이 네 마리를 키우면서 살고 있다. 가끔씩 극장에 가는 이유는 영화 관람이 아니라 오로지 따끈따끈한 버터 팝콘을 먹기 위해서다.
서강대학교 철학 및 신문방송학 복수 전공하고 대학원에서 임상심리학으로 석사학위 취득했다. 현재 바른번역 소속 번역가로 활동중이다. 옮긴 책으로는 《대전환》, 《독살로 읽는 세계사》 등이 있다. 서강대학교 철학 및 신문방송학 복수 전공하고 대학원에서 임상심리학으로 석사학위 취득했다. 현재 바른번역 소속 번역가로 활동중이다. 옮긴 책으로는 《대전환》, 《독살로 읽는 세계사》 등이 있다.

출판사 리뷰

회원 리뷰 (40건)

한줄평 (86건)

0/50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