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야
분야 전체
크레마클럽 허브

그냥 좀 괜찮아지고 싶을 때

이따금 우울하고 불안한 당신을 위한 마음의 구급상자

이두형 | 심심 | 2020년 6월 3일 리뷰 총점 9.5 (63건)정보 더 보기/감추기
  •  종이책 리뷰 (33건)
  •  eBook 리뷰 (3건)
  •  종이책 한줄평 (5건)
  •  eBook 한줄평 (22건)
분야
인문 > 심리/정신분석
파일정보
EPUB(DRM) 51.00MB
지원기기
크레마 PC(윈도우 - 4K 모니터 미지원)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폰 안드로이드패드 전자책단말기(저사양 기기 사용 불가) PC(Mac)

이 상품의 태그

책 소개

MD 한마디
몸처럼 마음도 수시로 아프다. 이유 없이 불안하거나, 해야 할 일을 미루거나, 살아야 하는 이유를 잊거나, 나에게 해가 되는 관계가 계속될 때 정신과 의사의 조언이 도움된다. 이 책은 독자의 '아는 정신과 의사'를 자청한 저자가 건네는 따뜻한 말이다. - 손민규 인문 MD
  •  책의 일부 내용을 미리 읽어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목차

상세 이미지

상세 이미지

저자 소개 (1명)

저 : 이두형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이두형 정신건강의학과 원장. 인제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인제대학교 백병원에서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를 취득했다. 대한 신경정신의학회, 국제 맥락적 행동과학회(ACBS) 정회원이며 〈정신의학신문〉 및 네이버에 마음 건강에 관한 칼럼을 연재한다. 지극히 문과적인 성향임에도 의대를 가서 방황하다가 정신의학을 만나 비로소 머물 자리를 찾았다고 생각하는 사람이다. 정신의학을 공부하며 느꼈던 것들, ‘참 좋은데, 어떻게 표현하기 어려운’ 것들을 글로 풀어내는 일에 관심이 많으며 네이버 블로그 ‘두두의 마음 카페’와 브런치 ‘아는 정신과 의사’에서 독자들과 만나는 중...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이두형 정신건강의학과 원장. 인제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인제대학교 백병원에서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를 취득했다. 대한 신경정신의학회, 국제 맥락적 행동과학회(ACBS) 정회원이며 〈정신의학신문〉 및 네이버에 마음 건강에 관한 칼럼을 연재한다. 지극히 문과적인 성향임에도 의대를 가서 방황하다가 정신의학을 만나 비로소 머물 자리를 찾았다고 생각하는 사람이다. 정신의학을 공부하며 느꼈던 것들, ‘참 좋은데, 어떻게 표현하기 어려운’ 것들을 글로 풀어내는 일에 관심이 많으며 네이버 블로그 ‘두두의 마음 카페’와 브런치 ‘아는 정신과 의사’에서 독자들과 만나는 중이다. 저서로 《그냥 좀 괜찮아지고 싶을 때》, 옮긴 책으로 《심리치료에서 자기를 다루는 법》(공역)이 있다.

출판사 리뷰

회원 리뷰 (36건)

한줄평 (27건)

0/50
맨위로